빈민 선교, 슬럼가에 꽃을 피우다

Translate Page

연합감리교회 한인여선교회 전국연합회(NNKUMW)는 다가오는 4월 24일(토) “빈민 선교, 슬럼가에 꽃을 피우다”라는 주제로 학당을 개최한다. 이는 지난  2월26일(금)에 줌으로 열린 “제1회 미국 청교도와 미국 원주민의 역사”라는 주제의 학당에 이어 2번째다.

학당은 여선교회 회원들에게 사회와 경제, 문화와 역사 등 다양한 주제를 두루 교육하여 ‘보다 나은 미래’와 ‘새로운 길’ 그리고 뉴노멀의 시대에 선교적 사명을 잘 감당하고, 선교할 수 방법들을 찾아 나갈 수 있도록 돕는 한인여선교회 전국연합회의 선교사역 프로그램 중 하나이다.

그간 여성들이 모여 선교에 참여하는 ‘여-선-교-회’는 행동하는 믿음과 소망 그리고 사랑을 마음에 품고, 시대와 환경의 장벽을 넘어선 선교의 역사를 써왔다. 하지만 코로나로 인해 자체 내 프로그램과 사역을 한동안 중단했었던 한인여선교회는 그간 추구해온 ‘여성과 어린이 그리고 청소년을 위한 선교사역’의 목적을 이루어 나가기 위해 새로운 선교의 방향과 방법을 모색해왔고, 이를 마스크 후원과 원주민 사역 및 교도소 문서 선교 등에 반영해왔다.

두루알리미 광고 박스 이미지 연합감리교뉴스에서 새로 시작한 e-뉴스레터인 <두루알리미>를 격주로 받아보시려면, 지금 신청하세요.

지난 11월 한인여선교회는 사상 처음으로 전국지도자훈련을 화상으로 진행했다. “숨과 쉼으로 평화의 세계를 만들자”라는 주제 아래 환경 및 인종차별에 관한 세미나를 하고, 기독교인의 양심과 책임감을 느끼며 고민 끝에 찾아낸 실천 방안들과 소그룹 모임을 통해 선정된 사항들을 2021년 한인여선교회 전국연합회의 선교사역에 반영하기로 했다.

이번 학당의 강사인 이태후 목사는 필라델피아 슬럼가에서 목회하며, 삶으로 이웃을 섬기는 매우 독특한 사역을 하는 목회자다.   

이 목사의 강의는 열악한 상황에서 생존을 위해 노력하며, 벼랑 끝에서 발버둥 치고 살아가는 이웃들에게 복음을 전하기 위해 어떠한 방법으로 그들에게 다가가야 하는지에 관한 현장의 생생한 경험을 우리에게 나눌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매년 여름 미국 필라델피아 최악의 동네 노스센트럴 거리에서 열리는 여름 캠프에서의 이태후 목사. 사진 제공, 이태후 목사.매년 여름 미국 필라델피아 최악의 동네 노스센트럴 거리에서 열리는 여름 캠프에서의 이태후 목사. 사진 제공, 이태후 목사.

여선교회의 제2회 학당 시간은 4월 24일(토) 동부시간 오후 7-9시, 중부시간 오후 6-8시 그리고 서부시간 오후 4-6시이며, 등록은 여기를 클릭해서 작성하면 된다. 등록비($20)는 Zelle (Bank account: nnkumw93@gmail.com) 또는 체크를 통해 결재할 수 있다.

체크를 보낼 경우 주소는 아래와 같다.

Payable to: NNKUMW
Eunsoon Song
2 Henlopen CT.
Newark, DE 19711

기타 문의는 한인여선교회 전국연합회(NNKUMW) 김명래 총무에게 mrkim81@gmail.com 또는 nnkumw93@gmail.com 으로 하면 된다.

 

관련 기사 보기

코로나 시대의 여선교회

연합감리교뉴스에 연락 또는 문의를 원하시면 김응선 목사에게 tkim@umnews.org로 이메일을 보내거나 (615)797-6848로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연합감리교뉴스를 더 읽기 원하시면, 격주 e-뉴스레터인 두루알리미를 신청하세요.

개체교회
고등교육사역부는 소수민족인종사역자훈련기금을 최고 1만 불까지 지원한다. 신청 접수는 1월 3일 시작되었으며, 접수 마감일은 3월 4일이다. 한인 교회 혹은 한인 교역자가 사역하는 교회는 모두 지원 대상이 된다. 사진 출처, 총회고등교육사역부.

2022년 소수인종사역자훈련(EIST) 기금 신청 접수가 시작되었다

고등교육사역부는 소수민족인종사역자훈련기금을 최고 1만 불까지 지원한다. 신청 접수는 1월 3일 시작되었으며, 접수 마감일은 3월 4일이다. 한인 교회 혹은 한인 교역자가 사역하는 교회는 이 기금을 신청할 수 있다.
개체교회
글로벌 웨슬리 영성목회 네트워크는 연합감리교 한인 목회자를 대상으로 한 카리스마 리바이벌을 개최한다. 사진은 사도들의 머리 위에 임한 성령의 불을 형상화한 오순절 모자이크. 이미지, 홀거 슈에, 픽사베이.

연합감리교 한인 목회자를 위한 카리스마 리바이벌

글로벌 웨슬리 영성목회 네트워크는 2022년 2월 21일(월)부터 24일(목)까지 연합감리교 한인 목회자를 대상으로 한 카리스마 리바이벌을 뉴욕 후러싱제일 연합감리교회에서 개최한다.
개체교회
테네시주 내쉬빌에 소재한 벨몬트 연합감리교회의 어린이 합창단이 로즈 공원에서 열린 2021년 크리스마스이브 야외 예배에서 “그 어리신 예수(Away in a Manger)”를 부르고 있다. 연합감리교회들은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바이러스로 인한 확진자가 급증함에 따라, 교인들의 안전을 위해 다양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 사진, 마이크 두보스, 연합감리교뉴스.

교회 앞에 놓인 또 다른 시험대, 오미크론

미국 내 일부 연합감리교회는 코로나 확진자가 급증함에 따라 온라인 예배로 다시 전환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