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순절이란 무엇이고, 왜 40일 동안 지키나요?

부활절은 유월절 계산법을 따르는데, 춘분(春分) 다음에 오는 첫 음력 15일(보름)이 지난 첫 주일이 부활절입니다. 첫 음력 보름이 주일이면, 그다음 주일이 부활절이 됩니다. 그 부활절로부터 주일을 제외하고, 40일을 거슬러 올라가면 수요일인데 그날이 사순절의 시작인 재의 수요일입니다. 2021년 재의 수요일은 2월 17일입니다. 

두루알리미 광고 박스 이미지 연합감리교뉴스에서 새로 시작한 e-뉴스레터인 <두루알리미>를 격주로 받아보시려면, 지금 신청하세요.

사순절은 재의 수요일에 시작하여 고난주간의 마지막인 성토요일에 마칩니다. 사순절 기간에 있는 여섯 주일은 "사순절에 속한 주일(Sunday of Lent)"이 아니라  "사순절 기간에 있는 주일(Sundays in Lent)"입니다. 사순절 기간의 주일은 사순절의 엄숙함이 완화되고, 부활의 기대를 품은 "작은 부활절”로 지킵니다.

사순절(Lent)은 '길이(length)'를 의미하는 앵글로색슨어 'lencten'에서 유래한 말로, 봄의 기간을 나타냅니다. 사십 일은 예수님께서 광야에서 사탄의 유혹을 이겨내고, 공생애를 준비하신 기간입니다.

사순절은 다가올 부활절을 대비하여, 회개하고, 금식하며, 준비하는 시간입니다. 또 자신의 신앙을 검토하고 성찰하는 시간이기도 합니다. 새 신자의 세례를 위해 금식하고 준비하는 기간의 출발점이었던 초대 교회의 사순절은 점차 모든 그리스도인이 참회하는 기간으로 바뀌었습니다.

오늘날 그리스도인들은 자신과 하느님과의 관계에 집중하고, 예수님의 제자로서 성장하며 스스로의 지경을 넓히고, 때로는 무언가를 절제하거나 포기하면서 다른 사람을 섬기고, 자원봉사하는 일을 선택하기도 합니다.

  

이 기사는 연합감리교뉴스의 Ask the UMC에 2020년 2월 20일 실린 글 What is Lent and why does it last forty days?를 재편집한 것입니다.

신앙과 교리에 관한 질문이 있으면, Ask The UMC나 가까운 교회의 목사님에게 문의하고, 연합감리교회에 물어보세요에 실린 최근 기사도 확인해보세요.

연합감리교뉴스에 연락 또는 문의를 원하시면 김응선 목사에게 tkim@umnews.org로 이메일을 보내거나 (615)742-5109로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연합감리교뉴스를 더 읽기 원하시면, 격주 e-뉴스레터인 두루알리미를 신청하세요.

사회적 관심
휴전선에 한반도 평화를 위한 순례자들이 기도문을 걸어놓은 모습. 사진 그레고리 드 폼벨레, WCC.

2021년 부활절 남북 공동기도문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는 4월 4일 부활절을 맞아 “2021년 부활절 남북 공동기도문”을 발표하고, 전 세계 기독교인들에게 한반도의 평화를 위한 기도를 요청했다.
개체교회

부활절의 소리굽쇠

부활절은 잃어버린 본래의 방향을 다시 찾아, 필리아에서 아가페로, 부인에서 믿음으로, 상처에서 치유로, 실패한 제자에서 신실한 제자로 옮겨가라는 초대입니다. 부활하신 주님의 소리굽쇠 소리에 공명할 수 있기를 기도합니다.
교회 역사

미 감리교 역사의 흑인 여성 선구자들 2

흑인과 여성 역사의 달을 맞아 미국 감리교회 역사에 획기적인 선구자 역할을 했던 네 명의 흑인 여성 선구자들의 업적을 기념한다. 오늘은 그 시리즈의 두 번째로 샐리 크렌쇼 목사와 리온틴 켈리 감독에 관한 이야기다.